‘CJ오쇼핑-코빅’ 컬래버…미디어커머스 첫 발

27일 첫 방송…인기 코너 멤버들 매진 경쟁

‘쇼핑’의 대세와 ‘웃음’의 대세가 만났다. CJ오쇼핑이 코미디빅리그 패러디 ‘코빅 마켓’을 방송한다. CJ오쇼핑과 CJ E&M 합병 발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협업 프로그램이어서 업계의 비상한 관심으로 모으고 있다.

CJ오쇼핑은 tvN 개그 프로그램 코미디빅리그와 컬래버레이션한 ‘코빅 마켓’ 기획 프로그램을 오는 27일 밤 10시45분부터 방송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 신설은 그동안 다양한 시도로 쇼퍼테인먼트(shoppertainment) 역량을 축적해온 CJ오쇼핑과 독보적인 콘텐츠 역량을 갖춘 CJ E&M이 시너지를 발휘하는 첫번째 시도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코믹마켓 관련 홍보물.


코빅 마켓은 CJ오쇼핑과 CJ E&M의 협업을 통해 기획된 새로운 미디어 커머스 프로그램이다. 코미디빅리그의 주요 출연진이 ‘코빅’의 주요 개그 코너를 패러디해 콩트로 꾸미고, 쇼호스트와 함께 직접 상품판매 방송도 할 예정이다.

특히 그동안 연예인 출연 자체에 초점을 맞추던 기존의 쇼퍼테인먼트와는 달리, E&M 콘텐츠와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한 방송을 선보이고 두 회사의 타깃 고객도 한데 모은다는 계획이다.

27일 밤 10시 45분부터 2시간15분동안 진행될 코빅 마켓은 코미디빅리그의 개그맨들이 TV홈쇼핑 무대에서 번외 경기를 펼치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마성의 나래 Bar’와 ‘석포빌라B02호’ 등 코미디빅리그의 4개 인기 코너 멤버들이 TV홈쇼핑 방송에 직접 출연해 매진 경쟁을 벌인다.

박나래와 장도연, 황제성, 김영희, 김기욱, 고장환 등 코미디빅리그 주요 출연진 13명이 출연할 예정이다. 이날 판매할 필립스 면도기와 매그넘 아이스크림 등의 상품들은 특별 사은품과 할인 혜택 등을 갖춘 코빅 마켓 단독 조건으로 선보인다.

CJ오쇼핑은 코빅 마켓 기획 프로그램을 필두로 앞으로 다양한 미디어커머스 포맷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CJ오쇼핑 관계자는 “CJ E&M의 콘텐츠 역량을 활용한 미디어 커머스를 통해 젊은 신규고객을 확보하고 고객 체류 시간을 늘리는 효과가 기대된다”며 “앞으로 두 회사의 역량을 활용한 융복합 미디어커머스로 강력한 콘텐츠와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 저변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박세환 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