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리조트 제주신화월드 22일 그랜드 오픈

호텔, 콘도, 카지노, 테마파크 등 갖춰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람정제주개발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는 22일 서귀포시 안덕면 서광리 제주신화월드(신화 역사공원) 컨벤션센터 랜딩볼룸에서 안덕주민과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화월드 개장식을 가졌다.

앙지혜 회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오늘 공식 개장은 제주신화월드 발전사에 중대한 이정표 중 하나로 제주도에서 세계적인 휴양 레저 복합리조트의 비전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것임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제주신화월드를 제주도민이 자랑스러워하는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만들어 사회경제는 물론 관광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광희 JDC 이사장도 환영사에서 “2006년 서광리 주민 여러분 덕분에 사업부지를 확보하고 2007~2012년까지 부지조성을 완료한 후 2013년 홍콩 람정그룹을 투자유치하여 건축공사를 착공, 마침내 오늘 개장 행사를 갖게됐다”고 회고한 후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지원을 당부했다.

조정식 국회 국토교통위위원장과 고충홍 도의회의장, 안동우 제주도 정무부지사도 축사를 통해 국내 최대 글로벌 리딩 복합리조트의 탄생을 축하했다.

이날 서귀포시 서광리 250만㎡ 부지위에 들어선 제주신화월드에는 프리미엄 콘도미니엄인 서머셋 제주신화월드와 5성급 호텔 시설인 제주신화월드 메리어트 리조트관 및 제주신화월드 랜딩 리조트관 등 3개 숙박시설이 운영되고 있다.

전체 객실수는 1500여실. 테마파크, 랜딩 컨벤션센터, 외국인 전용 랜딩카지노 등의 시설이 완공돼 영업 중이다.

이와 함께 YG리퍼블릭, 클럽하우스, 아시안푸드스트리트, 한식당, 중식당, 야외수영장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제주관광공사 면세점과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푸드애비뉴 등도 제주신화월드에 둥지를 틀었다.

제주신화월드는 또 올 여름 시즌에 맞춰 신화워터파크와 가족친화형 신화 리조트관을 오픈할 예정이다.

야외 테파파크인 라이언스게이트 무비월드 제주신화월드는 완전 개장에 맞춰 2020년 초 개관한다.

람정그룹은 경제적, 법적, 윤리적, 환경적,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역경제 활성화, 제주 환경보호, 지역사화와의 상생, 기부.후원, 도민 일자리센터 설립의 사회공헌 5대분야에서 약 9700억여원의 지역사회 기여 실행 계획을 실천에 옮기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편 제주신화월드는 올해부터 오는 2027년까지 향후 10년간 생산 유발 효과가 약 13조8517억원, 부가가치 유발 효과가 약 7조2095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취업유발 효과는 15만2623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abc@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