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장제원 MB 향한 의리, 국민들도 잊지 않을 것”

손혜원, 장제원에 일침
손혜원(왼쪽), 장제원(오른쪽).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3일 구속 수감 되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곁을 지킨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을 향해 “의리 있는 이 모습 국민들도 잊지 않을 것”이라며 일침을 가했다.

손혜원 의원은 이날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끝까지 이명박 전 대통령 곁을 지킨 장제원 의원님. 의리 있는 모습 국민들도 잊지 않을 것”이라며 “끝내 변치 않으시리라 믿는다”라고 꼬집었다.

이와 함께 “‘구속’ MB 배웅한 장제원 의원 페이스북에 ‘눈물이 자꾸 흐른다. 이 순간 결코 잊지 않겠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공유했다.

앞서 22일 장제원 의원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에 대한 심경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밝혔다.

장제원 의원은 서울동부구치소로 향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을 배웅한 뒤 자신의 페이스북에 “눈물이 자꾸 흐릅니다. 지금 이 순간 결코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