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커버그 청문회 나와라”…美하원 출석 요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가 ‘이용자 정보 유출 파문’과 관련해 미국 의회로부터 출석 요구를 받았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23일 보도했다.

미 하원 에너지상무위원회는 성명을 통해 저커버그 CEO의 출석을 요구하기 결정한 것은 페이스북 관계자들로부터 많은 질문에 대한 답변을 얻지 못한 데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에너지상무위원회는 저커버그의 청문회 출석일은 정하지 않았으며 가까운 장래에 날짜를 잡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저커버그는 파문이 불거진 지 나흘 만에 미국 CNN 방송과 인터뷰를 통해 미국, 영국 등의 의회 증언 요구에는 기꺼이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