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화성지사 해빙기 특별안전점검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김경원)는 22일 해빙기를 맞아 화성지사 에너지 공급시설에 대한 경영진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했다.

해빙기 대책기간 중 주요 시설물의 안전관리 실태와 사고 발생에 대비한 상황보고, 긴급복구 체계 등을 중점 점검했다.

김경원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이 화성지사 에너지 공급시설을 꼼꼼히 점검하고있다.[사진제공=한국지역난방공사]

해빙기 안전사고는 절개지와 축대·옹벽 등에서 주로 발생하고 있어 공사는 해빙기 대책기간동안 시설물을 집중관리 대상시설로 지정, 현장 안전점검을 강화하고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김경원 사장은 “해빙기를 맞아 재난위험시설 사전 예방 활동 강화를 통한 안정적인 열공급으로 대국민 에너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