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한국…북아일랜드, 어렵운 경기 될 것”

-북아일랜드 대표 출신 ‘지한파’ 맥긴 전망

[헤럴드경제]북아일랜드 대표팀 일원이었던 지한파 나이얼 맥긴(에버딘)이 한국과 평가전을 앞두고 “토트넘의 손흥민 등 한국에 좋은 선수들이 많아 매우 어렵고도 좋은 경기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지난 시즌 K리그 광주FC에서 뛴 북아일랜드의 맥긴은 지난 23일(현지시간) 현지 영국 북아일랜드 일간지 벨파스트 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K리그 경험을 바탕으로 이같이 전망했다. 맥긴은 북아일랜드 대표팀 일원이지만 이번 평가전에는 부상으로 결장한다.

한때 스코틀랜드 셀틱에서 기성용과 함께 뛴 맥긴은 지난해 광주FC 유니폼을 입어 북아일랜드 출신 첫 K리거가 됐다.


그는 “한국 선수들은 늘 함께다. 함께 먹고 훈련 시간 외에도 함께 지낸다”며 “대체로 매우 좋은 사람들”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토트넘의 손흥민을 보다시피 매우 기술이 좋은 선수들이 많이 있다”며 “지난 시즌 우승팀(전북 현대)에 매우 좋은 선수들이 많다”며 “전북에서 4∼5명의 선수가 아마도 이번 경기에 나설 것이어서 매우 어렵고도 좋은 경기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맥긴은 “전체적으로 흥미로운 게임”이라며 “어려운 게임이겠지만 우리 선수들이 원하는 게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