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월성 2호기 발전재개…27일 정상운전 출력 도달

[헤럴드경제(경주)=김병진 기자]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는 계획예방정비를 마친 신월성 2호기(가압경수로형·100만㎾급)가 24일 오후 12시 46분께 발전을 재개 했다고 25일 밝혔다.

신월성 2호기는 27일 오후 5시께 정상운전 출력에 도달할 예정이다.

월성원전 관계자는 “계획예방정비기간 동안 원자력안전법에 따라 96개 항목에 대한 정기검사를 수행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