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주말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 긴급조치 비상상황실 운영,

- 지자체별 미세먼지 저감대책 긴급시행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광역시는 24ㆍ25일 주말 오후까지 전국적으로 고농도 미세먼지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긴급조치를 시행한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지난 24일 인천 지역의 미세먼지가 나쁨(24시간 평균 65㎍/㎥)을 보였고, 25일에도 나쁨을 보일 것으로 예상(25일 오전 5시)했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주말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 비상상황실을 설치ㆍ운영하고, 25일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낮 시간 유동인구가 많은 도심이나 거리에 도로청소차를 긴급 운영 ▷소각장과 같은 공공운영 대기배출시설의 운영을 조정 ▷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등 미세먼지 정보 제공과 행동요령 안내를 강화하고, 지역 상황에 따른 그 밖의 추가 저감조치 시행 등의 긴급조치를 시행하기로 했다.

이상범 인천시 환경녹지국장은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했을 때는 건강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야외활동을 가급적 자제하고 행동요령을 따라 줄 것”을 당부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