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문알로에, 그룹홈 아동위해 5000만원 물품 지원

- 다양한 지원활동 진행키로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건강문화기업 김정문알로에는 가정식 위탁양육 사업인 그룹홈과 협약식을 맺고 5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고 26일 밝혔다.

협약식은 김정문알로에 서울 서초동 본사에서 양승구 김정문알로에 상무, 안정선 그룹홈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정문알로에는 보습 제품 ‘큐어 크림’ 2000개를 전달했고 이 제품은 그룹홈 아이들과 보육교사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김정문알로에는 그룹홈과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안정선(사진 왼쪽) 그룹홈 회장과 양승구 김정문알로에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김정문알로에의 이번 그룹홈과의 협약식은 창립 후 꾸준히 진행해온 최빈국 아동을 돕기 위한 사회 공헌활동 ‘만만만 생명운동’의 연장선상으로 진행한 것이다.

이번 물품은 전국에 있는 각 그룹홈 센터에 지원되며 김정문알로에는 이번 협약식을 시작으로 그룹홈에 꾸준한 지원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정문알로에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김정문알로에의 경영이념인 사회기여를 강화하기 위해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그룹홈 아이들을 위한 물품 외에도 다양한 지원 활동을 계속해서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