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주석 국방차관, F-35A 출고식 참석차 미국출장

-한국 공군 F-35A 1호기 출고 축하
-“한미 안보협력 강화 방안도 논의”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서주석 국방부 차관이 미국에서 열리는 한국공군 F-35 1호기 출고식 행사에 정부 대표로 참석한다고 26일 밝혔다.

서 차관은 이 행사 참석을 위해 27~28일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에 소재한 세계 최대 군수업체 록히드마틴사를 방문한다.

서주석 국방부 차관 [사진=국방부]

이번 행사에는 서 차관과 이성용 공군참모차장(공군중장), 강은호 방위사업청 사업관리본부장, 권혁민 국방부 전력정책관(소장), 김정한 방위사업청 항공기사업부장(준장) 등 국방부, 공군, 방위사업청의 주요 관계자들이 함께 참석할 예정이다.

방미 기간 중 서 차관은 엘렌 로드 미 국방부 획득운영 차관과 맷 윈터 F-35 통합사업 단장 등을 만날 계획이다. 서 차관은 이 만남에서 F-35의 안정적 전력화를 위한 한미 양국의 긴밀한 협력체계 유지, 안보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sooha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