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봄나들이 입맛 돋우는 풍성한 도시락

-피크닉 도시락 메뉴 대폭 강화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신세계푸드(대표이사 최성재)는 ‘올반’, ‘보노보노’, ‘데블스도어’ 등 외식 브랜드에서 피크닉 도시락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콘셉트로 선보인 올반 도시락 2종은 올반 매장에서 최상급의 제철 식재료로 직접 만든다.

‘올반 건강세트’(9900원)는 올반에서 갓 도정한 쌀밥과 따뜻한 국에 고기, 야채, 과일 등 9가지 반찬으로 풍성하게 구성됐으며, ‘올반 실속세트’(8000원)는 고기, 야채, 장아찌 등 5가지 반찬으로 담백하게 완성했다. 

신세계푸드가 올반 도시락2종, 보노보노 도시락 8종, 데블스도어 피크닉 치킨팩 2종을 선보인다.

또한 별미 메뉴로 올반 특제 바비큐 소스를 사용한 등갈비 바비큐 구이와 맥주와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올반 순살치킨(후라이드)를 선보였다. 가격은 올반 등갈비 바비큐 구이는 1만 900원, 올반 순살치킨은 400g, 300g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각각 5900원, 4900원으로 실속있는 가격으로 구성됐다.

씨푸드 레스토랑 보노보노의 도시락 8종(8000원~2만9000원)은 전문 셰프가 신선한 해산물로 바로 만들어 맛과 신선함이 살아있다. 광어, 연어, 장어, 새우 등 해산물로 만들어진 명품 스시 8~12개를 담은 ‘스시 세트’부터 채소와 드레싱이 잘 어우러진 믹스 샐러드, 탕수육과 고추잡채 등 인기 중식 메뉴를 더한 ‘스페셜 모듬 세트’까지 총 8종으로 구성됐다.

아메리칸 스타일 게스트로펍 데블스도어에서는 포장 전용으로 구성한 피크닉 치킨 팩 2종을 선보였다. 인기 메뉴인 데블스 프라이드 치킨, 코리안 프라이드 치킨에 감자튀김을 추가 구성하여 선보이며 매장 판매가격보다 10% 할인한 2만700원, 2만1600원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본격 나들이 철을 맞아 프리미엄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의 도시락으로 선보이게 됐다”며 “풍성한 메뉴로 눈이 즐거운 피크닉 도시락과 함께 봄나들이의 묘미를 즐겨 보시길 바란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