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환경공단, 창립 11주년 기념 슬로건 선정…‘환경으로 만드는 행복, 다가오는 푸른 인천’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환경공단(이사장 이주호)은 26일 공단 창립 11주년을 기념해 ‘환경으로 만드는 행복, 다가오는 푸른 인천’을 내부 슬로건으로 선정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2월 5일부터 21일까지 ‘ㆍ공단의 발전하나된 마음ㆍ미래의지’ 등을 담은 주제를 정해 총 59점이 접수됐다.

인천환경공단 임직원들이 선정된 내부슬로건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접수작은 18일간 1차와 2차 심사를 거쳐 30점을 선정한 후 직원들의 최종선호도 투표를 실시해 총 45%의 선호율을 얻은 최종 슬로건이 선정됐다.

이주호 이사장은 “이번 내부 공모전을 통해 직원들이 공단 발전에 대한 하나된 마음을 가지고, 서로 소통하며 화합하는 계기가 됐다” 면서 “다음에는 시민 참여 공모전을 개최해 시민들과 소통하는 행사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