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대상양지물류센터 화재 2시간째 활활…인명 피해 아직 없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용인에 있는 대상양지물류센터서 화재가 발생, 2시간째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된 인명피해는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27일 오전 10시 50분께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에 있는 대상양지물류센터에서 불이 나 소방관 40여명과 장비 20여대 등이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이고 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장비 20여대와 소방관 등 40여명을 동원해 진화하고 있다. 

27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한 물류센터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연기가 치솟는 화재 현장. [사진=경기도재난안전본부/연합뉴스]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으로,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3단계로 확대한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가 완료되는 대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