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민 서울경찰청장, 시민들과 강남역 일대 합동 순찰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이주민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지난 26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지하철 2호선 강남역 인근에서 주민 간담회에 참석하고 현장 경찰관을 비롯해 자율방범대ㆍ생활안전협의회 등과 합동 순찰을 진행했다. 이 서울경찰청장은 골목길을 순찰하고 CCTV 비상벨을 점검하면서 순찰 희망지ㆍ시간 등 신청 받아 예방활동을 펼치는 ‘주민밀착형 탄력 순찰’ 사업을 홍보했다. 

[사진제공=서울지방경찰청]

이 서울경찰청장은 “지자체ㆍ협력단체는 물론 시민 등 지역사회와 함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합동순찰ㆍ환경개선 등 공동체 치안활동을 적극 추진 시민들이 범죄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서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mkka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