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온 가족이 참여하는 ‘안전체험 한마당’

-29일 구청광장 등서…1500명 참여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서울 중랑구(구청장 나진구ㆍ사진)는 오는 29일 구청광장과 강당 등에서 주민 1500여명이 참여하는 가운데 ‘안전문화체험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화재, 지진 등 최근 안전사고가 잇따르면서 예방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각종 비상상황에서의 대처능력을 알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광장에는 안전문화 체험ㆍ홍보부스가 들어선다. 참여 주민은 승강기 안전체험, 가스누출 점검 체험, 물소화기 체험, 가상현실(VR)을 통한 재난안전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안전 신문고와 ‘서울 안전앱’ 사용법에 대한 홍보도 이뤄질 예정이다. 이 밖에 시선을 끌기 위한 버블쇼와 마술쇼 등도 준비된다.


구청 강당에서는 재난안전 뮤지컬 ‘강철소방대 파이어로보, 안전을 지켜라’가 주민을 기다린다. 시민 안전을 책임지는 파이어로보 대원의 활약상을 보며 화재, 지진 등 상황에서 대처 방법을 익힐 수 있는 공연이다.

행사에 대한 궁금한 점은 구청 안전총괄담당관으로 물어보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나진구 구청장은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해 일상생활과 가까운 안전체험을 해볼 수 있는 기회”라며 “위기 대처능력을 기를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yul@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