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은희 홀인원 우승으로 자동차 2대 ‘횡재’

지은희
KIA클래식 우승으로 3억 8000여만원의 잭팟을 터뜨린 지은희.

지은희(32)가 KIA 클래식 우승(총상금 180만 달러)으로 우승상금 27만 달러에 자동차 2대를 부상으로 받는 ‘잭팟’을 터트렸다.

지은희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칼스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14번 홀(파3)의 홀인원에 힘입어 2타차 우승을 차지했다. 최종 합계 16언더파로 공동 2위인 크리스티 커와 리젯 살라스(이상 미국)를 2타차로 제쳤다.

지은희는 커에게 1타차로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