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더 ‘워너원 스니커즈’ 인기 폭발…3만족 추가 판매

- 학생부터 직장인까지 인기몰이…초도 물량 완판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워너원 스니커즈 어디 없나요?’

폭발적인 인기로 품절됐던 아이더 ‘워너원 스니커즈’가 재입고됐다.

27일 아이더에 따르면 올 봄 시즌 선보인 ‘캐주얼 스니커즈 시리즈’가 초도 물량 3만켤레 모두 완판을 기록해 추가 3만켤레 재생산을 했다.

[사진=아이더 캐주얼 스니커즈]

아이더의 올 봄 주력상품인 캐주얼 데일리 운동화 3종은 지난 1월 워너원의 막춤 광고영상을 통해 ‘워너원 스니커즈’라 불리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심플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학생들은 물론 직장인들이 신기에도 손색 없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가볍고 쿠셔닝이 뛰어난 고탄력 메모리폼 인솔을 적용해 장시간 착화에도 발의 피로도를 덜어주고 활동성이 우수하다. 접지력과 내마모성이 탁월한 이엑스그립(EX-GRIP)창과 논슬립(Non-Slip) 설계로 미끄럼 없이 안정적인 보행이 가능하다.

재입고 상품은 코르스와 샤보이 2가지며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을 통해 예약 구매 고객에게 순차적으로 제품 발송을 시작했다.

권대웅 아이더 신발기획팀장은 “아이더 캐주얼 운동화가 따뜻해진 봄 날씨에 언제 어디서나 신기 좋고 워너원 광고까지 시너지 효과로 소비자들에게 데일리 슈즈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패션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빠르게 파악해 기능성이 뛰어나면서도 멋스럽게 스타일링 할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