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일련번호 새긴 한정판 카드 1만장 발급한다

- 모나미와 콜라보한 ‘스마일리 볼펜’ 증정 이벤트도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현대백화점은 오는 30일부터 현대백화점 전용카드에 스마일리 캐릭터가 새겨진 에디션 카드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스마일리 에디션 카드’는 총 1만장 한정 수량으로 마련됐다.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점포에서 신규 고객과 카드교체 희망 고객에 한해 선착순 발급된다. 일부 수량은 28일과 29일 이틀간 현대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받는다. 신청 고객은 30일부터 각 점포 회원서비스센터에서 수령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 스마일리 에디션 카드 이미지 [제공=현대백화점]

한정판 카드에는 1번부터 1만번까지 일련번호를 새겨 희소가치를 높였다.

스마일리 에디션 카드 발급 고객에겐 모나미와 콜라보해 제작한 ‘현대백화점 X 모나미 스마일리 볼펜 2종 세트’를 증정한다. 현대백화점을 상징하는 진한 초록색 볼펜과 스마일리를 상징하는 노란색 볼펜 2종으로 구성돼 있다.

또 카드 일련번호 중 숫자 ‘7’이 2개 이상 포함된 카드를 발급받은 고객에게는 내셔널 지오그래픽 특별전 관람권(2매)이 제공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친숙한 캐릭터인 ‘스마일리’를 활용한 사은품과 이벤트로 가족단위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아져 캐릭터 카드도 진행한다”며 “앞으로도 백화점을 이용하는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했다.

한편 현대백화점은 영국의 유명 캐릭터 ‘월리(Wally)’를 활용한 현대백화점 카드를 2016년 선보인 바 있다. 당시 이 카드는 2시간 만에 전량 소진됐다.

ha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