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전국 주유소와 지역나눔 캠페인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S-OIL(대표 오스만 알 감디) 영업사원들이 계열 주유소와 공동으로 전국 복지시설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자원봉사 활동을 펼친다.

S-OIL 박봉수 사장은 28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구도일 주유소에서 ‘S-OIL 주유소 나눔 N 캠페인’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에게 후원금 3억3000만원을 전달했다. 


이 캠페인은 전국 300개의 S-OIL 주유소와 영업부문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여 지역 아동센터, 장애인ㆍ노인 보호시설 등 복지시설에 기부금을 전달하고 목욕, 청소, 문화체험 동행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이를 위해 S-OIL은 전국의 22개 판매지사 별로 ‘S-OIL 주유소 사회봉사단’을 구성하고 주유소와 함께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을 갖는다.

S-OIL 관계자는 “S-OIL의 ‘주유소 나눔 N 캠페인’은 지역 실정에 밝은 주유소와 연계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임직원들과 주유소 운영인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나눔 가치를 실천하고 나눔 문화를 사회 전반으로 확산시키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뜻 깊은 프로그램이다”라고 말했다.

S-OIL은 ‘주유소 나눔 N 캠페인’으로 2011년부터 올해까지 2300여개 주유소에 32억여원의 기부금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노인요양시설과 장애인 복지시설 등을 방문해 자원봉사 활동에 동참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