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정관장’ 세계 면세업계 알린다

- 싱가포르 세계면세품박람회(TFWA)참가
- 건강기능식품 브랜드로 최대부스 마련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KGC인삼공사는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2018 세계면세품박람회(2018 TFWA World Exhibition & Conference)에 참가한다고 8일 밝혔다.

세계면세품박람회는 세계면세협회가 개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면세 박람회로, 싱가포르와 프랑스 칸에서 매년 두 차례 열린다. 

​이번 박람회는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열리며 300여개 업체가 참가, 3000여 종류의 프리미엄 제품이 전시된다.

KGC인삼공사가 2018 세계면세품박람회에 참가한다.

KGC인삼공사는 글로벌 넘버원(No.1) 인삼 브랜드인 ‘정관장’으로 작년부터 2년 연속으로 참가하게 된다. 인삼종주국으로서의 자부심을 담은 브랜드 스토리와 대표 제품들을 해외에 소개할 예정이다.

해외 면세시장이 럭셔리 패션ㆍ시계ㆍ쥬얼리 등을 중심으로 형성돼 있는 가운데 한국 대표브랜드인 정관장이 건강기능식품 카테고리를 선도적으로 만들어 가고 있다는 점에서 KGC인삼공사의 참가 의의가 크다. 이번 박람회에서 KGC인삼공사는 해외 면세점을 찾는 소비자의 폭넓은 연령대와 건강관련 니즈를 고려해 해외 면세점 전용 제품 ‘정관장 플러스 시리즈(CheongKwanJang Plus series)’를 선보인다.

KGC인삼공사 관계자는 “세계면세품박람회 참여를 통해 글로벌 면세 업체들과의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하고자 한다”며 “아태 지역을 넘어 글로벌 건강기능식품 시장으로 진출을 확대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했다.

한편 KGC인삼공사는 글로벌 면세업계 관계자와 전문가를 대상으로 ‘Ginseng Cocktail Party’를 개최, 홍삼을 체험하고 정관장을 알릴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summer@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