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흘새 11억 돌파…‘양승조 선거펀드’ 조기마감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충남지사 후보의 선거자금 마련을 위해 출시한 ‘양승조 펀드’가 조기 마감됐다.

15일 양승조 후보 선거대책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10일 개설한 양승조 펀드 모금액이 전날 오후 5시 현재 11억7천848만원으로 목표액(11억원)을 넘어 마감됐다.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위원장이 1번으로 참여했으며, 1만원 소액 투자자부터 여러 지지층이 참여했다.

[사진=연합뉴스]

양승조 후보는 “양승조 펀드는 ‘충남의 미래는 도민 모두가 함께 만들어가는 것’이란 의미”라며 “‘깨끗한 정치, 참여하는 유권자’라는 모범적인 선거문화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투자자에게는 원금에 연금리 3.6%의 이자를 더해 오는 8월 13일 상환할 예정이다.

선대위는 득표율이 15%를 넘으면 선거비용 전액을 돌려받을 수 있는 만큼 선거비용 보전과 투자금 상환은 원활하게 이뤄질 전망이라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