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 2040년까지 전기차 선보인다

외트뵈스 CEO “국제 기준 변화 따라”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영국의 고급자동차 브랜드 롤스로이스가 전기차 출시 대열에 합류한다.

14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토르슈텐 뮐러 외트뵈스 롤스로이스 최고경영자(CEO)는 FT와의 인터뷰에서 국제 기준이 변하는 데 따라 2040년까지 100% 전기차를 출시하겠다고 밝혔다.

[사진=AP연합뉴스]

롤스로이스 자동차는 현재 12기통 휘발유 엔진만을 달고 있다. 하지만 영국, 프랑스에서 2040년부터 전기 동력이 없는 자동차 주행을 금지함에 따라 변화에 대응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외트뵈스 CEO도 환경 파괴 우려보다는 “전 세계 시장의 법적 요구”가 이번 결정에 더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그는 “전기차는 조용하고 강력하다는 점에서 롤스로이스와 잘 맞는다”고 설명했다.

기존 휘발유 자동차는 수십 년에 걸쳐 시장에서 퇴출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