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페리얼, 세계 3대 주류 품평회 ISC에서 3관왕 석권

- 품질과 우수성 모두 인정 받아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위스키 브랜드 임페리얼이 세계적인 주류품평회로 꼽히는 2018 ISC(International Spirit Challenge)에서 3관왕을 달성하며 최고의 위스키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증명했다.

페르노리카 코리아는 올해 열린 ISC에서 임페리얼17, 임페리얼 19퀀텀, 임페리얼21 등 고연산 전 제품 모두 나란히 금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세계적 권위의 글로벌 품평회인 ISC에서 동일 브랜드의 제품이 함께 금상에 오른 것은 이례적 수상 결과다.

해마다 전세계 최고의 위스키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는 ISC는 위스키의 품질과 우수성을 평가하는 국제 표준으로 우수한 위스키를 선택하는 소비자의 평가 기준으로 자리 잡았다. 세계적으로도 유명한 마스터 블렌더들을 포함해 50명이 넘는 업계 전문가들이 열흘간의 블라인드 심사를 실시하는데 수상 기준이 엄격하고 까다로워 특히 경쟁률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올해 품평회에서는 70여개국에서 약 1500여개의 제품들이 출품되며 치열한 경쟁을 펼친 바 있다.

세계적 주류 품평회인 ISC에서 금상 3관왕을 석권한 임페리얼 시리즈

지난해 은상 수상에 이어 올해 금상을 거머쥔 임페리얼17과 임페리얼21은 고연산 스카치 위스키에서 느낄 수 있는 균형미와 부드러움의 진수를 그대로 담아 탄생시킨 100% 정통 스카치 위스키로 최고급 원액들로만 블렌딩해 복합적인 맛과 부드러운 풍미를 선사한다. 이번 품평회에서는 위스키의 향, 맛, 여운 등 세부적인 평가 부문에서 모두 뛰어난 점수를 기록해 세계 최고의 위스키 브랜드로서 가치와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김경연 임페리얼 마케팅팀 이사는 “국내 최초의 프리미엄 스카치 위스키 시장을 개척하고 이끌어온 임페리얼인 만큼 차별화 한 품질로 글로벌 경쟁력과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