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HVDC케이블 세계 최초 공인인증

LS전선 500kW 고압직류송전 케이블 테스트 모습. [제공=LS전선]

LS전선은 고압직류송전(HVDC) 케이블의 공인인증을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HVDC 케이블 기술은 LS전선을 포함해 유럽과 일본의 5개 업체 정도가 보유하고 있으나 공인기관의 실증을 완료한 것은 이번 LS전선이 처음이다. HVDC는 대용량의 전기를 장거리로 보낼 수 있는 기술로, 한국과 북한, 중국, 일본, 러시아의 전력망을 잇는 동북아 수퍼그리드의 핵심 기술로 꼽힌다. LS전선은 HVDC 사업을 중심으로 해외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내겠다는 전략이다. 글로벌 HVDC 시장은 오는 2020년까지 약 70조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HVDC는 유럽처럼 대륙 전체의 전력망을 연결하거나 중국, 인도, 브라질 등 면적이 큰 국가의 장거리 송전, 유럽 해상풍력발전단지와 아프리카 사하라 태양광발전단지 등 신재생 에너지 단지를 연결하는 사업에 활용도가 높다. HVDC는 남북한의 화해무드 하에 부상하고 있는 ‘동북아 수퍼그리드 사업’에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손미정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