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황금연휴 맞아 ‘5일간의 쇼핑축제’ 진행

-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행사 진행
- 200여개 브랜드 할인 판매…특가상품전도 선보여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롯데백화점은 이번 주말부터 부처님오신날까지 이어지는 연휴 기간을 맞이해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의 쇼핑축제’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롯데백화점 전 점포와 아웃렛에서 특가 상품전, 사은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인다.

우선 200여개 인기 브랜드 제품을 할인 판매하는 ‘스페셜 데이 할인’을 진행한다. 대표적으로 캠브리지ㆍ킨록앤더슨 등 남성정장을 20~30% 할인 판매하며, 페라가모ㆍ레이밴ㆍ듀퐁 등 패션잡화 상품들도 20% 저렴한 가격으로 선보인다. 나이키ㆍ노스페이스ㆍ디스커버리 등 스포츠 브랜드도 10~20% 할인한다. 


롯데백화점 바이어가 직접 추천한 ‘100가지 특가상품전’도 준비했다. 대표 상품으로 발렌시아가 선글라스, 듀퐁 린넨셔츠 등을 정상 판매가 대비 4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롯데 프리미엄 아웃렛에서는 ‘ 1만ㆍ3만ㆍ5만원 균일가 행사’를 진행한다. 이천점에서는 ‘베네통키즈 쿨맥스 티셔츠’와 ‘버커루 티셔츠’를 1만원에, 동부산점에서는 ‘버커루 셔츠’, ‘켈빈클라인 남성 쇼트’를 3만원에 판매한다.

김대수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은 “연휴를 맞아 상품 할인 행사 및 특가 상품전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마케팅 행사를 준비해 롯데백화점을 찾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으로 보답할 계획”이라고 했다.

dod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