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크 소시지가 날씬ㆍ길쭉해졌다

-롯데푸드, 김밥용 ‘라퀴진 롱에센뽀득’
-돼지고기 90% 이상 함유…육즙 풍부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롯데푸드㈜(대표이사 이영호)는 김밥에 넣어 먹기 간편한 소시지 ‘라퀴진 롱에센뽀득’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라퀴진 롱에센뽀득은 20cm 길이의 롱 프랑크 소시지다. 소풍 도시락 등으로 아이들이 즐겨먹는 소시지 김밥을 간편히 만들 수 있도록 출시됐다. 일반 김밥김 길이만큼 길고 기존 프랑크의 반 정도로 가늘어 그대로 김밥 안에 넣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롯데푸드가 선보인 ‘라퀴진 롱에센뽀득’, 김밥용으로 활용하기 좋다.

에센뽀득은 1991년 처음 출시돼 높은 고기 함량과 탄력있는 식감으로 인기를 모은 고급 소시지 브랜드다. 이번에 출시된 신제품 ‘라퀴진 롱에센뽀득’도 돼지고기를 90% 이상 함유해 풍부한 육즙과 깊은 풍미를 즐길 수 있다. 볶음밥이나 파스타 등을 만들 때 롱에센뽀득을 썰어 넣기도 좋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기존에 소시지 김밥을 만들 때는 프랑크 소시지를 가늘게 썰거나 비엔나 소시지 여러개를 연결해서 넣는 경우가 많았다”며 “라퀴진 롱에센뽀득을 활용하면 맛있는 소시지 김밥을 빠르고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summer@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