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한국문화원 한국전통무형문화 전수 워크숍 개최

LA한국문화원(원장 김낙중)이 한국전통문화의 올바른 보존 및 분야별 전승기회 제공을 위해 오는 25일 오후 1시30분부터 3시간 동안 문화원 3층 아리홀에서 ‘한국전통 무형문화 전수 워크숍(Traditional Korean Cultural Heritage Workshop)’ 을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최영숙(서울시문화재 제38호 재담소리 예능보유자)씨와 이유라(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씨가 ‘경기민요’를 전수한다. 최영숙 명창이 전수할 서울지방의 유일한 소리극인 <장대장타령>은 박춘재 명창이 직접 사설을 만들고 공연했던 재담소리의 대표작이며, 이유라 명창이 전수할 <장기타령>은 서울지방 민요가운데 한 공이다. 한편 이번 워크숍은 무료로 진행되지만 시간과 장소에 제한이 있어 사전에 온라인 또는 전화로 예약을 해야 한다.

▲문의 : (323)936-3015 /www.kccla.org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