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번 선거 최고 관건은 PK“ 좋은 결과 자신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이춘석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본부장은 17일 6ㆍ13 지방선거 및 재보궐선거에 대해 “최대 관건은 ‘부ㆍ을ㆍ경(부산ㆍ울산ㆍ경남)’으로 불리는 PK지역”이라고 강조했다.

이 본부장은 이날 국회 당대표회의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하며 “이곳에서 승리한다면 당의 교두보를 확보하는 것을 넘어 또 다른 의미를 가질 수 있다”고 기대했다.

이 본부장은 당초 민주당 목표치였던 광역단체장 ‘9 α’에 대해 “그건 기본”이라며 “2~3곳 힘든 지역에 대해서도 분위기를 바꿔 최선을 다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자신했다.

민주당은 21일 오전 10시30분, 재보궐 출마자에 대해 공전창 수여식을 해 재보궐 후보자 선정 일정을 마무리한다. 기초단체장 선출에 대한 일정도 가능한 빠른 시일 내 마무리할 방침이다. 이 본부장에 따르면 현재까지 선거 후보자 인준이 80% 가량 마무리 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