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현 경향신문 사장 연임

이동현<사진> 경향신문 사장이 연임한다. 경향신문은 16일 “이동현 현 사장이 이날 오전 경향신문 사원 주주 회원 투표 결과 차기 사장 최종 후보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유권자 438명 중 431명이 지난 14일부터 이틀 동안 진행된 투표에 참여(투표율 98.4%)했고 261명(득표율 60.5%)이 이 사장을 선택했다.

이 사장은 1993년 경향신문에 입사해 광고국장, 특집기획부장 등을 지냈으며 2015년 사장에 취임했다. 이 사장은 내달 12일 주주총회에서 공식 임명될 예정이다.

문호진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