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구진흥재단, 지진대피 등 재난대응 훈련 실시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지난 15일부터 3일 간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안전한국훈련은 지진, 안전사고 등 대규모 재난상황에 대비한 특구진흥재단 전직원의 재난대응 역량제고 및 대응능력 체계화를 목표로 마련됐다.

18일 열린 지진대피 훈련에서 특구진흥재단 직원들이 두 손으로 머리를 보호하고 신속히 건물밖으로 대피하고 있다.[제공=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번 훈련에서는 전 직원이 참여해 비상상황 전파 및 긴급소집, 재난대응 매뉴얼 토론 및 민방위 연계 지진대피훈련, 대전 북부소방서 안전사고교육 등으로 진행됐다.

김인신 특구진흥재단 경영관리실장은 “비상안전 훈련을 통해 직장, 가정에서의 생활 속 안전의식을 고취하고, 상시적 안전대응 체계로서 사고를 미연에 예방하고 재난에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구본혁기자nbgko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