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맵’, 운전자 많이 찾는 ‘진짜 맛집’ 알려준다

실제 목적지 설정 데이터 활용
‘지역 맛집’ 등 멀티 검색 가능

SK텔레콤은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에서 운전자들의 목적지 데이터를 기반으로 ‘맛집’을 알려주는 기능을 새로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기능은 T맵 사용자들이 검색 후 경로까지 확인한 실제 목적지 설정 데이터를 활용해 현 위치 근처의 T맵 검색 빈도수가 높은 음식점을 알려준다.

검색은 단순 ‘맛집’ 검색 외에도 ‘이탈리안 맛집’이나 ‘망원동 맛집’식으로 ‘업종 맛집’이나 ‘장소 맛집’ 검색도 가능하다. ‘주차되는 맛집’으로 검색하면 주차 가능한 맛집을 우선적으로 안내한다. 

SK텔레콤 모델이 ‘T맵’의 맛집 기능 제공을 알리고 있다. [제공=SK텔레콤]

이번 맛집 검색 기능은 시스템에 적용돼 별도의 업데이트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이해열 SK텔레콤 카라이프(Car Life)사업유닛장은 “T맵을 이용하는 월간 1000만 이상의 운전자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각종 기능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정윤희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