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살인사건 추모집회’ 테러 예고…경찰 추적

-디시인사이드에 “염산 테러하겠다” 글 올려

[헤럴드경제] ‘강남역 살인사건’ 2주기를 맞아 추모집회가 열리는 가운데 인터넷 커뮤니티에 테러를 암시하는 글이 올라와 경찰이 추적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17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나 요번 페미시위 때 그날 온 페미들 다 학살 할 거다”, “염산 테러 하겠다” 등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을 본 한 회원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현재 정보ㆍ수사ㆍ사이버 등 관련 부서기 글을 올린 회원의 소재를 찾고 있다.

강남역 사건 2주기인 17일 오후 이철성 경찰청장(왼쪽)이 강남역 사건 현장으로 향하고 있다. 이날 이 청장은 인근 상인들의 항의로 현장 앞에서 발걸음을 돌렸다. [연합뉴스]

아울러 강남경찰서와 서초경찰서에도 경비 강화를 지시했다. 여성 1000여명은 이날 오후 7시께 신논현역 인근에서 추모 집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은 ‘테러 예고 글’에서 언급된 ‘페미 시위’가 오는 19일 대학로에서 열리는 ‘홍대 불법촬영 성(性) 편파 수사 규탄시위’일 가능성도 있다고 보고 혜화경찰서ㆍ종로경찰서에도 경비를 강화하도록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