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서 50대 한국인 총기 피살…현지경찰 수사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필리핀에서 한국인이 총기에 살해당하는 사건이 발생해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현지시간)께 필리핀 마닐라에서 한국인 김모(58) 씨가 괴한이 쏜 총에 맞아 숨졌다.

[사진=123rf]

현지 경찰이 용의자 추적에 나섰고, 필리핀에 파견된 한국 경찰청 소속 코리안데스크(한인 사건 전담 경찰관)도 투입돼 현지 경찰 수사를 지원하고 있다.

김씨는 현지 교민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김씨가 필리핀에 체류한 사유 등 자세한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다.

경찰청은 과학수사 전문가들로 구성된 수사팀을 현지에 파견할 예정이다.

필리핀에서는 김씨를 포함해 올해 들어 지금까지 한국인 2명이 살해됐다.

husn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