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초록어린이재단, 소외층아동 문화체험 MOU

(주)한화(대표이사 김연철)는 지난 17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천안지역 아동들의 기술ㆍ문화체험 프로그램을 후원하는 ‘한화 컬쳐투게더’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한화 컬쳐투게더는 (주)한화 임직원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지역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다양한 진로 체험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올해 한화 컬쳐투게더는 드론, VR, 3D 프린터 등 4차 산업혁명을 대표하는 첨단기술을 실습해보는 과정으로 교육과정을 구성했다. 기술체험 외에도 친환경 DIY활동 등 다양한 문화체험 활동도 함께 진행된다. 


이번 협약식에 참석한 이은광 (주)한화 아산1사업장장은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지역 아동들이 다양한 기술·문화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한 단계 성장하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손미정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