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수주

410억원 규모…2020년까지 납품

현대로템은 방글라데시 철도청과 약 410억원의 디젤전기기관차 10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창원공장에서 10량 모두 제작돼 2020년 상반기 초도 편성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전량 납품하게 된다.

현대로템은 기존 방글라데시에 납품한 디젤전기기관차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아 중국과 스페인의 주요 글로벌 철도제작 기업들을 제치고 사업을 수주했다. 이로서 현대로템은 방글라데시에 총 343량 규모의 수주실적을 보유하게 됐다.

현대로템은 현재 방글라데시가 보유한 디젤전기기관차 285량의 약 17%를 점유해 경쟁사 중 가장 높은 점유율을 차지하며, 전체 철도 차량 1508량으로는 약 23%의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이정환 기자/atto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