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KCC, 다용도 페인트 ’센스탄’ 등 출시

철재·타일·목재·콘크리트에 도장…우레탄제품 비해 건조속도 2배

KCC(대표 정몽익)는 우레탄 페인트 ‘센스탄’과 ‘센스탄 속건’ 등 고기능성 페인트 2종<사진>을 개발해 5일 선보였다.

센스탄은 도장에 전문적인 지식이 없는 일반인도 손쉽게 칠할 수 있게 편의성이 강화됐다. 콘크리트·시멘트몰탈·석고보드·철재·목재 등 모든 소지(素地)에 도장 가능한 게 특징이다. 


일반적으로 페인트는 칠하고자 하는 소지에 따라 각기 다른 제품을 사용해야 한다. 용도에 맞지 않은 제품을 사용할 경우 도막이 오래 가지 못하고 갈라지거나 벗겨지는 등 하자가 발생하기 때문이다.

사용법도 간단해 기존에 칠해져 있던 구(舊) 도막이 우레탄이든 에폭시든 아크릴이든 상관 없이 칠해주면 된다. 페인트칠에 앞서 소지의 표면을 매끄럽게 해주는 젯소나 페인트의 부착력을 높여주는 프라이머를 칠할 필요가 없다고 KCC 측은 설명했다.

내후성도 우수해 도장 후 오랜 시간이 지나도 변색이나 퇴색 등이 적고, 초기 색상과 외관을 오래도록 유지한다. 색상도 단색 솔리드뿐 아니라 금속 느낌의 메탈릭 등 다양하게 갖췄다고 덧붙였다.

또 센스탄 속건은 일반 우레탄 제품에 비해 건조속도가 2배 이상 빠르다. 간판, 도장숍 및 각종 실내외 시설물 등 다양하게 적용 가능하다. 필요한 양만큼 쓸 수 있도록 다양한 포장단위로 구성돼 경제성까지 갖췄다고 KCC 측은 소개했다.

조문술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