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선거결과 베팅’ 도박사이트 내사 착수

[헤럴드경제]6ㆍ13 지방선거 결과를 두고 돈을 거는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가 운영되는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청 사이버안전국은 13일 이런 사이트가 운영되는 정황을 포착, 충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내사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사이트는 일부 광역단체장 선거에 돈을 걸어 결과를 맞히면 배당률에 따라 배당금을 받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도박사이트 운영자뿐 아니라 행위자도 처벌받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며 “선거결과를 이용한 도박행위에 엄정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