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3선 도전 마지막 선거운동 “마지막까지 최선 다 해”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박원순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는 12일 자정 6·13 지방선거 마지막 선거운동을 마무리 하며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박 후보는 이날 홍대입구역에서 마지막 유세를 마치며 “시민들이 다시 선택해 준다면, 여러 가지 문제에 대해 최선을 다해야겠다는 생각을 확실히 하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선거기간이라는 게 표를 얻는 과정이라기보다 평소에 만나지 못했던 시민도 만나 힘을 받고, 때로는 하으이도 받으는 좋은 과정이었던 것 같다”고 회상하며 “좀 더 많이 듣고 문제를 해결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가 12일 자정 이번 지방선거 마지막 선거운동을 마무리 하며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어 “서울시민들이 베풀어준 은혜에 대해 시민의 삶을 바꾸는 혁명가적 마음을 가슴에 새기고 시민의 삶을 해결하는 시간을 삼겠다”고 말했다.

혹시 다음 선거를 생각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구청장을 나갔다가 오면 한번 더 서울시장을 할 수 있다”고 웃어 보이며 여유있는 모습도 보였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