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한미 정상 “북미 합의 신속한 이행이 중요” 공감

[헤럴드경제]한미 양국 정상은 북미 정상회담에서의 합의 사항을 신속히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통화를 통해 이날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설명받고 의견을 교환했다. 

[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통화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에서 성공적 결실을 맺어 한반도는 물론이고 세계의 평화를 위해 큰 토대를 놓았다”고 평가했다.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실무진에서 이루기 어려운,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두었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두 정상이 싱가포르 회담에서 이룬 북미 사이의 합의 내용을 완전하고 신속하게 이행하는 게 중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하고 이를 위해 한미가 더욱 긴밀하게 협의하고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통화는 문 대통령 취임 후 17번째 한미정상 통화로, 두 정상은 오후 8시 20분부터 20분간 통화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