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세계 각국 ‘국민음료’ 최대 반값 판매

-14일부터 27일까지 ‘글로벌 국민음료 페스타’ 진행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롯데마트는 오는 27일까지 전점에서 세계 각국 대표 음료 50여종을 할인 판매하는 ‘글로벌 국민음료 페스타’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의 경기를 앞두고 마련된 것으로, 6월 나들이와 바캉스 기간에 높아지는 음료 수요도 고려한 것이다. 

롯데마트가 오는 27일까지 세계 각국 대표 음료 50여종을 판매하는 ‘글로벌 국민음료 페스타’를 진행한다. [제공=롯데마트]

대표적으로 프랑스의 천연 과즙 탄산음료인 ‘오랑지나(420㎖)’와 ‘로리나(330㎖)’를 각 1180원과 2280원에 판매한다. 32종의 천연 허브와 알프스 암반수로 만든 오스트리아 국민 탄산음료 ‘알름두들러(250㎖)’는 1740원에 선보인다.

또 유럽 전역을 강타한 호주산 자연발효 탄산음료인 ‘분다버그(375㎖)’를 1980원에, 일본에서 널리 사랑받는 청량음료 ‘산가리아 라무네(200㎖)’를 1300원에 판매한다.

젤리 알갱이가 들어 씹는 맛이 특징인 태국 음료 ‘모구모구(320㎖)’ 6종(복숭아/자몽/사과/포도/피치/파인애플 맛)과 프랑스 대표 탄산수 ‘페리에(330㎖)’ 2종(라임/레몬), 싱가폴 1등 차ㆍ커피 음료인 ‘포카 프리미엄 차ㆍ커피(500㎖)’ 4종(밀크티/카푸치노/모카커피/밀크커피)과 태국의 ‘럭시암 바질씨드(290㎖)’ 3종(망고/화이트그레이프/리치) 등 총 25종은 980원 균일가에 선보인다.

인기 코코넛 워터 ‘비타코코 코코넛 워터(200㎖)’와 스페인 인기 초콜릿 드링크 ‘카카오랏 오리지널 밀크셰이크(200㎖)’는 각 1180원에 판매된다.

모든 음료는 2병 이상 구매 시 추가로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이효재 롯데마트 음료 상품기획자(MD)는 “해외여행시 맛 보았던 음료를 쉽게 구입할 수 있도록 이번 기획전을 준비했다”며, “수입음료를 처음 접하는 고객도 쉽게 다가설 수 있도록 균일가 행사와 더불어 두 병 이상 구매 시 추가 할인 혜택도 드릴 예정”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