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인천시교육감 도성훈 당선…“인천교육 혁신 바라는 시민의 승리”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6ㆍ13 인천시교육감 선거에서 진보성향 도성훈(57) 후보가 당선됐다.

도 당선인은 “인천시 교육감 선거 승리의 주역은 인천교육의 혁신을 바라는 시민들의 승리라고 생각한다”며 “교육다운 교육, 꿈이 있는 교실, 소통하는 학교, 공정하고 정의로운 인천교육 만들기에 함께 해주신 인천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그는 특히 “함께 경쟁했던 후보들에게도 위로와 감사를 전한다”며 “또한, 저를 민주진보 단일후보로 만들어 주고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은 노동자들과 시민사회에도 감사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어 “선거에 출마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던 것은 학생, 학부모, 교사, 학교구성원 등 많은 분의 얘기를 듣는 것이었다”며 “그래서 ‘현장공감대장정’이라는 이름으로 인천 곳곳을 다니며 60여 차례의 정책간담회를 했다”면서 “제가 발표했던 공약이 바로 ‘현장공감대장정’의 결과물이다. 인천교육에 대한 학부모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것, 기본부터 챙기겠다는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인천은 학생 간, 지역 간, 학교 간 교육 불평등 문제가 심각하다. 신도심 과밀학급 문제, 원도심 학교 재배치 문제, 그리고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는 ‘무상교육’ 실현을 위한 준비를 인수위에서부터 바로 시작할 계획이라고 그는 말했다.

도 당선인은 마지막으로 “인천시민들께서 저를 선택한 이유는 중단없이 ‘미래혁신 교육’을 실천하라는 것으로 생각한다”며 “인천교육을 한 걸음 더 전진시키라는 시민들의 명령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기쁨보다는 책임감이 더 크게 느껴진다. 펀드와 후원금, 자원봉사로 성원과 지지를 보내주시고, 따끔한 목소리로 초심을 잃지 않게 해주신 인천시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