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최국 러시아, 사우디 5-0 꺾고 첫 승…개막전 A조

[헤럴드경제=이슈섹션] 5대0. 개최국 러시아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에 완승을 거두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는 15일(한국시각)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 A조 조별리그 1차전을 가졌다.

러시아의 체리세프가 4번째 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날 러시아는 전반전 가진스키와 체리세프의 골로 2-0으로 앞선 가운데, 후반전 들어서도 홈구장의 이점을 최대한 살리며, 공격의 고삐를 놓지 않았다.

추가골이 터진 것은 후반 26분. 러시아는 교체 투입된 아르템 주바가 장신을 이용한 헤딩 슈팅으로 사우디의 골문을 갈랐다.

이로써 러시아는 전반 42분 체리셰프에 이어 주바까지, 교체 투입된 선수가 곧바로 골을 터뜨리는 놀라운 모습을 보였다.

이어 후반 추가시간 1분에 체리셰프의 그림같은 아웃프런트 킥이, 4분 후 골로빈의 프리킥이 골문으로 빨려들어가며 대승을 거뒀다.

사우디는 후반 초반 날카로운 크로스를 통해 위협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으나, 러시아의 기세에 눌리며 완패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