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탄산주 ‘이슬톡톡’ 미주 시장 선보인다

하이트진로의 탄산주 ‘이슬톡톡’이 미주 시장에도 선보인다.

이슬톡톡은 강한 독주보다는 가벼운 음주를 원하는 2030 여성층의 수요를 반영한 제품으로 도수 3의 탄산주다.

‘이슬톡톡’은 한국에서 출시된 지 10개월만에 3400만 병이(초당 1.4병 판매) 판매될 정도로 큰 인기를 모으며 저도주 시장의 선두주자로 자리잡았다. 미국에서는 이달말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할 예정이다.

하이트 진로 미주 법인의 황정호 법인장은 “주류의 저도화 트렌드 및 간편하고 가볍게 즐길수 있는 RTD (Ready to Drink) 트렌드에 따라 이슬톡톡을 선보였다”며 “시장의 변화와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개발로 소비자 만족도를 높혀가겠다”고 말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