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창업보육센터 중기부 경영평가 ‘최우수 등급’ 획득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송하영)는 창업보육센터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8년 창업보육센터 경영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창업보육센터 경영평가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전국 262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것으로 각 지역별로 평가가 이뤄지며, 평가결과에 따라 운영지원금을 차등 지원한다.

한밭대 창업보육센터(센터장 이호철)는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의 평가를 받아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으며, 약 4200만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평가에서 한밭대 창업보육센터는 기관의 전문성, 운영인프라, 사업계획의 효과성, 운영실적 관리 등 모든 분야에서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았다.

현재 센터에는 45개 기업이 입주해 있는 가운데, BI멘토단, IR지원, 제품고도화 지원사업, Acting-Day 운영 등 다양한 자체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한밭대의 산학협력 인프라와 연계시켜 기업성장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입주기업들은 전년도 대비 매출액 37%, 수출액 158%가 각각 증가하고 고용인원도 21%가 늘어나는 성과를 거뒀다.

뿐만 아니라 청년벤처 활성화를 목적으로 2005년부터 운영 중인 ‘청년 창업가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약 2,500여명의 예비창업자를 발굴 하는 등 창업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이고 있다.

한편, 한밭대 창업보육센터는 2000년 1월 1일에 개소했으며, 2005년에 전용 창업보육시설인 한밭인큐베이터타운, 2009년에는 대덕산학융합캠퍼스 창업보육센터를 각각 건립했다.

지난 2011년에는 신기술창업집적지역 조성사업에 선정돼 기업의 성장단계를 창업기, 성장기, 도약기로 분류하고 맞춤형 기업지원을 하고 있다.

2017년에는 BI건립지원사업에도 선정돼 약 4억원의 예산으로 한밭인큐베이터타운을 리모델링 하고 시설환경을 개선하는 등 대전 지역의 창업허브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