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1회 선두타자 홈런…32경기 연속 출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1회 선두타자 홈런을 터뜨렸다.

추신수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먼 스타디움에서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벌인 2018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냈다.


추신수는 1회초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서 캔자스시티 우완 선발 이언 케네디를 상대로 볼 카운트 2볼-1스트라이크에서 4구째 92.4마일(약 149㎞)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공략해 우월 솔로홈런을 뽑아냈다.

추신수의 시즌 13호 홈런이다. 추신수는 이 홈런으로 32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