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무원 공채시험에 32:1…1285명 선발에 4만918명 지원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국방부가 올해 군무원 채용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1285명 선발에 총 4만918명이 응시해 32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20일 국방부에 따르면, 직군별로는 행정직군 382명 모집에 2만5114명이 응시해 66대 1의 경쟁률을 보였고, 기술직군은 903명 모집에 1만5804명이 응시해 18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행정 9급 공채의 경우 136명 모집에 1만7006명이 응시해 경쟁률 125대 1을 기록했고, 전산 9급 공채는 43명 모집에 2219명이 응시해 5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올해 군무원 채용 필기시험은 8월 11일 전국에서 일제히 시행된다.


군무원 채용시험 응시인원은 해마다 크게 증가하고 있다.

지난 3년간 응시인원은 1만8182명(2015년)에서 3만93명(2016년), 3만5361명(2017명), 올해 4만918명으로 지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경쟁률 역시 지난 3년간 14:1, 24:1, 34:1로 상승세다.

채용인원은 1295명, 1222명, 1049명으로 조금씩 줄었지만, 올해는 1285명으로 회복됐다. 

sooha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