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도현-하현우와 함께 떠나는 음악여행 tvN ‘이타카로 가는 길’ 론칭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tvN에서 새 음악예능 ‘이타카로 가는 길’(연출 민철기)을 선보인다.

tvN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직 SNS에 업로드한 노래 영상 조회 수만으로 얻은 경비로 터키에서 그리스 이타카섬까지 가는 여정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7월 15일 일요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을 확정한 ‘이타카로 가는 길’은 앞서 ‘복면가왕’, tvN ‘수상한 가수’를 연출하며 대한민국 음악 예능에서 다양한 시도를 보여준 민철기PD가 연출을 맡아 방송 전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대한민국 록을 대표하는 두 남자 윤도현과 하현우는 지난 4월 터키로 출국 후, 매일매일 라이브로 펼치는 인기곡들을 영상으로 업로드하며 음악 팬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특히 가수 방탄소년단의 ‘DNA’, 워너원의 ‘에너제틱(Energetic)’등 그동안 락커들이 시도하지 않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오로지 어쿠스틱 악기로 커버,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부른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키운다.

현재까지 ‘이타카로 가는 길’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를 통해 20여개의 영상을 업로드 했으며 총 35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 믿고 듣는 가수들의 음악에 대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증명했다. 또한 향후 ‘이타카로 가는 길’ 방송에서는 SNS에 공개되지 않은 다채로운 음악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다.

한편 이타카로 향하는 여정에는 가수 이홍기와 소유, 개그맨 김준현이 일자별로 합류하며 풍성한 음악을 선사한다. 탄탄한 보컬로 꾸준한 음악 활동을 선보이고 있는 이홍기와 매력적인 음색으로 남심을 사로잡는 소유, 전문 음악인은 아니지만 특유의 음악적 감각을 보유한 김준현이 다채로운 볼거리를 만드는 것. 윤도현과 하현우가 가진 ‘록 보컬’에 이들의 음악이 더해져 어떤 결과물을 만들어 낼지 더욱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