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에프엔씨, 대규모 센트럴키친 공장 설립

- 5000평 규모…식자재 완제품 형태 공급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설렁탕 브랜드 ‘한촌설렁탕’과 서울식 국밥 전문점 ‘육수당’을 운영하고 있는 종합식품외식전문기업 (주)이연에프엔씨(대표 정보연)가 대규모 CK(Central Kitchen, 조리제품 생산시설)공장<사진>을 설립한다고 20일 밝혔다.

이연에프엔씨는 최근 충북 오송바이오폴리스 지구에 약 5000평 규모의 공장 신축 공사 약정식과 시설에 대한 실시설계까지 마치고 오는 22일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설립될 CK공장은 현재 운영 중인 충북 음성 공장에 이은 두 번째 공장으로 최근 한촌설렁탕과 육수당 가맹점수가 증가함에 따라 보다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생산과 공급이 필요하다고 판단, 설립을 추진하게 됐다.

이연에프엔씨는 오송CK공장이 완공되면 매장에 보다 높은 품질의 제품을 공급할 수 있고 공장에서 생산되는 육수 등 식자재 유통을 통해 기업 가치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완공 예정은 내년 2월이다.

이연에프엔씨 관계자는 “전국 어디서나 한결 같은 맛을 유지하고 점주들의 편리성을 높이기 위해 식자재를 완제품 형태로 공급하는 CK공장을 운영하고 있다”며 “새 공장은 더 많은 식자재 생산이 가능하기 때문에 더욱 효율적이고 빠른 공급으로 점주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