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맞춰 세탁…LG 음성인식 트롬 씽큐 드럼세탁기


LG전자가 사용자 말을 알아듣고 날씨에 따라 세탁 옵션을 스스로 설정해주는 인공지능 세탁기를 선보였다. LG전자는 19일 독자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 ‘딥씽큐(DeepThinQ)’를 탑재해 자연어 음성인식 기능과 ‘스마트케어’ 기능을 갖춘 ‘트롬 씽큐(ThinQ) 드럼세탁기(모델명: F21VBV)’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고객은 드럼세탁기를 무선인터넷(Wi-Fi)에 연결하기만 하면 간편하게 인공지능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이 제품은 LG전자가 생활가전 분야에서 휘센 씽큐 에어컨에 이어 두 번째로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능을 탑재, 음성만으로 손쉽게 작동할 수 있다. 또 고객의 제품 사용 패턴과 날씨 정보를 학습해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세탁 옵션을 알아서 설정해주는 ‘스마트케어’ 기능을 탑재했다. 21kg 세탁 용량의 신제품은 10년 무상 보증 ‘인버터 DD모터’를 탑재했다. 4kg 용량의 미니워시와 결합하면 트윈워시로도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담당 류재철 부사장은 “누구나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 실제 생활에서 실질적인 혜택을 얻을 수 있는 인공지능 음성인식 가전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순식 기자/sun@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