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 저소득층 ‘사랑의 집수리’ 활동 전개

- 울산 울주군 신암마을 대상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는 지난 21일 울주군 서생면 신암마을 저소득층 가구를 대상으로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이인호 본부장과 봉사대원 20여명이 참여해 낡은 벽지와 장판을 교체하고 집안에 쌓인 쓰레기 등을 말끔히 청소했다. 또 해당 가구 어르신이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는 차렵이불도 선물했다.

이 본부장은 “어려운 환경에서 지내셨던 어르신의 집을 이번 기회에 깨끗하게 바꿔 드려 마음이 기쁘다”며 “새울본부는 찾아가는 봉사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울본부는 울주군에서 추천받은 가구를 대상으로 노후화 된 지붕 개량에 중점을 두고 ‘사랑의 집수리’사업을 10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